CTM 성경동화 유튜브 채널이 개설 되다

CTM은 가장 많은 성경콘텐츠를 보유하고 있어 풍성한 성경동화 채널을 제공하게 될 것이다
기사입력 2020.05.04 15:3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20-05-04_14-13-18.jpg
 
CTM성경동화 채널만 구독하면 어린 자녀를 둔 크리스천 부모들이 어느 곳에서나 아이들에게 성경동화를 들려 줄 수 있게 되었다.
CTM이 유튜브 성경동화 채널을 개설한 것은 몇 가지의 큰 의미를 가진다.
 
첫 번째는 아이들의 바른 성경관을 갖도록 한다.
CTM의 성경콘텐츠는 유행을 따르지 않고 오직 성경만을 표현하기에 힘써 왔다. 성경을 있는 그대로 표현하여 아이들이 왜곡되지 않는 성경관을 갖도록 하는 것을 가장 큰 사명으로 여겼다.
 
두 번째는 신.구약 다양한 부분을 동화를 통해 접할 수 있다.
CTM은 아이들이 성경을 배울 때 특정 본문만을 많이 배우는 성경편식현상을 없도록 하기 위하여 노력했다. 지난 20년동안 신.구약의 다양한 본문들로 성경동화를 구성하여 성경의 다양한 인물과 사건에 대하여 접하고 배우게 된다.
 
세 번째는 지속적인 업데이트가 가능하다
CTM에는 지난 오랜시간 동안 축적된 콘텐츠가 풍부하다. 매 주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하여 풍성한 성경이야기를 보고 듣게 될 것이다.
 
CTM은 인터넷 세상에 하나님의 말씀을 충만케 하기 위하여 지난 30년간 꾸준히 사역을 감당하여 왔다. 지난 1997125일 자체 서버를 구축하여 인터넷 선교를 시작하였다. 특히 인터넷을 많이 사용하는 어린들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기 위하여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CTM 성경동화는 모든 콘텐츠가 애니메이션으로 구성되었다. 이번 채널의 개설은 인터넷 세상속에 하나님의 말씀을 충만케 하는 일을 위하여 귀히 사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CTMNews & ctm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주소: 부산광역시 동구 초량상로 102 3층(초량동) | 인터넷신문등록번호:부산광역시 아00096 등록일자:2011.07.25

발행인/편집인 : 김성철,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종철 TEL : 070-7579-0673 FAX : 051-462-6698  | e-mail : ctmnews@ctm.kr

Copyright ⓒ 2011 http://ctmnews.kr All right reserved.

CTMNews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